[부산 초량/부산역 맛집] 돈까스가 지리는 "경성주방"

Posted by 부산먹보들의찍고먹고 영도인(Youngdoin)
맛집/부산맛집

안녕하세요~부먹찍먹 입니다~

이번 포스팅에서 소개시켜드릴 맛집은 부산 초량동 부산역 근처에 위치한 "경성주방"이라는 곳입니다~

앞서 소개시켜드린 부경불백의 옆에 위치하고 있구요,

주차장은 바로 앞에 마련되어 있으므로, 주차 걱정은 안하셔도 될 것 같네요~

경성 주방은 이름부터 특이하고 내부 인테리어도 특이한 그냥 특이한 곳 입니다ㅋㅋㅋ

사장님의 센스가 돋보이는 "과거와 현재의 콜라보레이션" 같은 예술이랄까요??ㅋㅋㅋ여튼 그런 느낌을 받았습니다~

이번에는 친구들과 맛보러 간 것이 아니라, 저의 사랑하는 어머님과 함께 데이트를 즐기러 들렸는데요~

인테리어도 그렇고 음식도 그렇고 어르신 분들부터 남녀노소 아무나 다 와도 호불호가 갈리지 않을 것 같습니다ㅋㅋ


저희는 하와이안까스와 매콤까스가 반반씩 담겨져 있는 

"반반까스 - 8,000원"와 "경성돈까스 - 6,500원"와 "우생면 - 4,000원"을 주문 했습니다~

아 이 집은 Order를 직원분들이 받는게 아니라, 기계가 따로 있더라구요~ 이 점 유의하세요~

먼저, 우생면 이라는 음식이 등장했는데요, 음..이건 잔치국수도 쌀국수도 아닌 것이

쌀국수의 진한 육수 맛이 나는 잔치국수랄까요??ㅋㅋㅋ오묘하면서도 한국인의 입맛에 딱 맛는 시원한 국수였습니다~

그 다음, 반반까스와 경성돈까스가 등장했는데요~

경성돈까스를 처음 봤을 땐, 무슨 마늘을 소스에 이렇게 많이 올려주지??라고 생각했는데

자세히 보니 마늘이 아니라 순두부 였습니다ㅋㅋㅋㅋ완전 문화충격! 식성충격(?)!

과연 무슨 맛일까..했는데 한 입 먹어보니 그냥 입에서 녹습니다ㅋㅋㅋㅋ

부드러운 순두부와 돈까스의 콜라보레이션이라니ㅋㅋ의외로 궁합이 잘 맞았고 역시나 오묘한 맛이었습니다ㅋㅋ달달해요~

반반까스는 그림과 같이 하와이안까스 위에 파인애플과 생크림이 올려져 있는데요~

처음 보면서..이건 또 뭐지? 했는데 이것도 의외로 괜찮은 궁합이였습니다ㅋㅋㅋ

조금 느끼할 것 같은데 이 느끼함을 파인애플의 상큼함이 잡아줘서 너무 맛있게 먹었습니다ㅋㅋㅋ참 오묘한 집입니다ㅋㅋㅋ

매콤까스는 그냥 매콤한 돈까스였습니다...근데 맛있는 매콤함이었던 걸로 기억되네요~

어머님도 너무 맛있다면서 다음에도 또 오자면서..저의 돈으로!ㅋㅋㅋㅋ

여튼 특이함과 오묘함의 끝판왕인 맛집이었습니다~


가족분들과 혹은 연인들과 부담없이 돈까스를 드실 수 있는 부산 초량 부산역에 위치한 "경성 주방"이었습니다.

*영업: 매일10:30~21:30 연중무휴(First Order 11:00 & Last Order 21:00)

"재방문 의사 100%"

맛 ★★★★★

가격 ★★★★★

서비스 ★★★☆☆
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부산 동구 초량동 667-6 | 경성주방
도움말 Daum 지도
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